2023년 초과 의료비(1인당 평균 132만원) 환급 받으세요

2022년 한 해 동안 의료비에 본인 부담상한액을 초과해 지출했다면 소득 초과 의료비를 환급 받을 수 있습니다.


1. 본인부담상한제란?

연간 본인 부담금 (비급여, 선별급여 등 제외하고 환자가 부담하는 의료비) 총액이 개인별 상한금액 (2022년 기준, 83만 원~598만 원) 을 초과한 경우 초과 금액을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돌려주는 제도입니다.

8월 23일부터 환급절차가 시작되고 186만 명이 대상이며 2조 4천억 원 규모라고 합니다. 1인당 평균 132만 원을 환급받을 수 있습니다.

예를 들면 지난해 기준으로 소득 1분위 직장인 (건보료 52,850 원 이하)은 본인부담상한액이 83만원입니다. 만일 2022년 병원비로 200만원을 지출했다면 초과 금액인 117만 원을 환급 받는 것입니다.

비급여, 전액본인부담, 선별급여, 2~3인실 상급 병실료, 임플란트, 추나요법 등은 예외입니다.


<소득 분위별 본인 부담 상한액 >

소득분위별 본인부담상한액, 월별 기준 보험료


2. 어떻게 환급 받을 수 있나요? (신청방법)

환급 대상자에게는 8월 23(수) 부터 본인부담상한액 초과금 지급신청 안내문 (신청서 포함)이 순차적으로 발송됩니다. 안내문을 받은 대상자는 국민건강보험공단인터넷이나, 팩스, 전화, 우편 등으로 신청하면 됩니다.

1) 홈페이지

민원여기요 > 개인민원 > 환급금 (지원금) 조회/신청 > 본인부담상한액 초과금신청


2) The 건강보험 (앱)


민원여기요 > 조회 > 환급금 (지원금) 조회/신청 > 본인부담상한액 초과금신청





3. 지급 방법


1) 사전급여

동일한 요양기관에서 연간 입원 본인 부담액이 최고상한액을 초과할 경우, 초과하는 금액은 요양기관이 환자에게 받지 않고 건강보험공단에 직접 청구합니다.

2) 사후급여

개인별 상한기준보험료 결정 전후로 나누어 개인별 본인부담 상한액을 추가하는 금액을 건강보험공단에서 환자에게 직접 지급합니다.


Leave a Comment